뉴스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 aT센터에서 개막, 12월 2일까지 190개 식품기업 전시

 

대한민국식품대전 왼쪽부터+여인홍+aT+사장+위성곤+국회의원+김영록+농식품부+장관+등

 대한민국식품대전(KFS) 개막식을 마친 뒤 여인홍 aT 사장, 위성곤 국회의원,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등이 전시부스를 돌아보고 있다.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Korea Food Show, KFS)이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주최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여인홍, 이하 aT)주관으로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29일 개막했다.

 

대한민국 식품대전은 오는 12월 2일까지 총 4일간, 참관객과 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국내 중소식품기업, 농가창업기업 등 190개 기업 제품전시와 바이어 상담회 등을 진행한다.

 

대한민국식품대전1.JPG

2017 대한민국식품대전(KFS) 개막식.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맛을 담아, 희망을 담아’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식품대전 개회식은 aT 여인홍 사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문을 열었으며, 이어 식품·외식산업 발전 유공자 시상식과 개막 퍼포먼스 등이 진행되었다.

시상식은 식품 수출 등으로 국내 식품·외식산업 발전에 기여한 인물에게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수여하였으며, 은탑산업훈장을 수여받은 ㈜오뚜기 이강훈 대표이사 등 총 13명이 수상하였다.

국내 식품산업 발전을 염원하는 희망나무에 꽃이 피는 모습을 연출하며 시작된 개막식 행사에는 농림축산식품부 김영록 장관과 aT 여인홍 사장을 비롯해 농림축산해양수산위원회 설훈 위원장, 식품산업협회 이창환 회장, 한국식품연구원 박용곤 원장, 신세계푸드 최성재 대표이사, 신희찬 식품명인 전수자, 2017 대학생 식품 논문경진대회 조경 최우수상 수상자 등 정부와 산학연 주요 관계자가 함께 해 자리를 빛냈다.

이번 박람회에는 중소식품기업관, 식품선도기업관, 농가창업기업관 등 총 5개 전시관에 190개 식품기업이 참가했으며, 중소식품기업관에 참여한 154개 기업은 자사 제품 전시와 비하인드 스토리 소개로 참관객에게 제품을 홍보, 판매한다. 그 밖에 식품선도기업관(6개사), 농가창업기업관(11개사), 식품스타트업기업관(12개사), 해외인기수출농식품관(7개사) 참여 기업 36개사도 자사 소개, 자사 제품 전시 등을 진행한다.

 

대한민국식품대전 여인홍 at 사장

대한민국식품대전(KFS) 개막식에서 여인홍 aT 사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또한, 식품대전 참여기업의 국내외 판로 활성화를 목적으로 대규모 농식품 수출상담회(2017 Buy Korean Food, BKF 2017)가 개막당일 열려 중국, 일본, 미국 등 20개국 해외 바이어 111명이 참가해 187개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와 수출상담을 진행했다. 아울러, 11월 30일과 12월 1일에는 국내 유통업체·홈쇼핑 MD 등 100여 명이 참여하는 국내 바이어 상담회도 진행한다.

 

뿐만 아니라 해외 14개국 15개 도시에서 개최한 한식요리 콘테스트 우승자를 국내로 초청하는 ‘한식요리콘테스트 우승자 팸투어’를 KFS와 연계하여 11월 28일부터 12월 2일까지 4박 5일간 다양한 한식교육 및 식문화 체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여인홍 aT 사장은, “올해 대한민국 식품대전은 국내외 200여 개 우수 식품기업과 제품 및 식품명인 전통식품, 국내 식품산업 현재와 미래 모습까지 한 자리에 마련했다.”라며, “2017 대한민국 식품대전이 국내 식품산업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행사 첫날인 29일 열린「2017년 하반기 수출정보사업 결과발표회」에서는 농식품 수출업체, 생산자단체, 유관기관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식품부 김민욱 수출진흥과장의 『농식품 수출확대 정책방향』에 대한 발표와 오동환 aT 오사카지사장의 『일본 가정간편식 시장현황과 진출전략』 등이 참가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내년도 수출지원사업은 수출과 농가소득 연계강화라는 큰 틀 안에서 업계 수요를 반영한 수출바우처 제도 신규도입, 新남방정책에 따른 아세안시장 진출확대 등 지속가능한 수출을 위한 정책변화와 그에 따른 국가차원의 홍보가 뒤따를 예정이다.

또한, 농식품 수출 1위인 일본시장은 3가지(건강, 내츄얼, 간편) 소비 핵심키워드를 중심으로 1인 가구, 맞벌이가구 확대에 따라 가정용 반찬, 도시락 등을 판매하는 슈퍼마켓 내 간편조리식품과 반찬판매 코너가 확산되고 있다는 발표가 큰 호응을 얻었다.

우리농식품 수출시장 진출여건 등을 조사한 『농식품 수출시장 진출가이드 8개국 심층조사』 결과발표에서는 건강기능성, 영유아, 프리미엄 식품시장이 세계적인 식품트렌드로 시장확산 추세인 점을 소개하고, 이와 함께 ‘현지 식품트렌드를 소개하는 인기품목’들을 전시하여 현장감을 높였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불확실성의 시대일수록 면밀한 환경 분석을 통한 기회요인 창출이 중요하다.”라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 국내기업이 글로벌 식품시장 트렌드를 한눈에 파악하여 전략적으로 해외 진출할 수 있는 기회로 적극 활용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aT는 내년에도 수출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시의성 있는 현장정보를 다양한 채널을 통해 전파하는데 주력하는 한편, 이날 발표회 자료 및 조사결과 보고서는 농수산식품 수출지원정보 홈페이지(www.kati.net)에서 제공할 예정이다.

© The Expo Review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